광고
광고

‘오! 주인님’ 나나X강민혁, 다정 어깨동무 ‘삼각 로맨스 오리무중’

정다운 기자 | 기사입력 2021/04/14 [15:06]

‘오! 주인님’ 나나X강민혁, 다정 어깨동무 ‘삼각 로맨스 오리무중’

정다운 기자 | 입력 : 2021/04/14 [15:06]

 

‘오! 주인님’ 나나와 강민혁의 다정한 스킨십이 포착됐다. 삼각 로맨스는 어떻게 되는 걸까.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연출 오다영/제작 넘버쓰리픽쳐스)이 중반부에 접어들었다. 이에 오주인(나나 분)을 둘러싼 두 남자 한비수(이민기 분), 정유진(강민혁 분)의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는 상황. 뻔한 듯 결코 뻔하지 않은 삼각 로맨스의 묘미가 빛난다는 반응이다.

 

앞서 한비수는 오주인에게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혼자가 익숙하고, 다른 사람에게는 관심조차 없던 자신이 오주인과 한 집에 살며 달라졌다고. 이제 오주인을 좋아하게 됐다고. 오주인은 한비수에게 시간을 달라고 했다. 이후 오주인이 가장 힘든 순간, 한비수가 곁을 지키며 위로를 건넸다. 이에 오주인은 한비수의 뺨에 달콤한 입맞춤을 하며 로맨스 폭탄을 터뜨렸다.

 

한편 17년 동안 오주인만을 바라본 남자 정유진의 반격도 만만치 않다. 앞서 정유진은 한비수와 오주인의 동거 기사를 막기 위해, 오주인과 가짜 연애를 시작했다. 그러나 정유진의 마음은 가짜가 아니었다. 정유진은 오주인에게 진심으로 자신을 바라봐 줄 수 없는지 물었다. 이에 한비수와 정유진 중 누가 오주인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4월 14일 ‘오! 주인님’ 제작진이 극 중 삼각 로맨스에 파란을 불러일으킬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오주인과 정유진은 나란히 선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오주인에게 어깨동무를 한 정유진과 정유진의 손을 다정하게 잡은 오주인. 두 사람의 스킨십이 너무도 자연스러워 눈길을 끈다. 동시에 어떻게 된 상황인지, 한비수의 마음은 어떨지 궁금증도 높아진다.

 

이와 관련 ‘오! 주인님’ 제작진은 “오늘(14일) 방송되는 ‘오! 주인님’ 7회에서는 한비수, 오주인, 정유진의 삼각 로맨스가 큰 전환점을 맞게 된다. 위에 공개된 오주인과 정유진의 다정한 사진이 과연 무엇을 의미하는지, 이후 삼각 로맨스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오주인과 정유진의 다정한 스킨십 사진이 공개되며 삼각 로맨스에 대한 궁금증이 치솟고 있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 7회은 4월 14일 수요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오! 주인님’은 IQIYI International에서 방송과 동시에 전세계 서비스하며, 각 회 별로 방송 직후 볼 수 있다. 해외 유저는 IQ.com를 접속하거나 애플스토어 또는 구글플레이를 통해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아 iQIYI International이 제공하는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사진제공 = 넘버쓰리픽쳐스

 

[나눔뉴스=정다운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달이 뜨는 강’ 김소현, 나인우와 추억 담긴 목각 인형 바라보며 깊은 고민 '가슴 먹먹'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