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관광지 방역인력 3000명 모집해 배치한다

문체부, 관광업계 실직자·휴직자 우선 선발…2차 추경 252억 투입

정다운 기자 | 기사입력 2021/08/11 [23:29]

관광지 방역인력 3000명 모집해 배치한다

문체부, 관광업계 실직자·휴직자 우선 선발…2차 추경 252억 투입

정다운 기자 | 입력 : 2021/08/11 [23:29]

문화체육관광부는 17개 시도 지자체와 함께 관광지 방역 인력 3000명을 모집해 배치한다.

 

문체부는 관광지 방역을 지원해 안전한 여행 환경을 만들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 종사자의 고용 안정에 기여하기 위해 ‘관광지 방역·수용태세 개선 지원’ 사업을 마련했다고 11일 밝혔다.

 

▲ 문화체육관광부     ©

 

이번 2차 추경 252억 원을 투입해 각 시도에서 제출한 수요를 반영해 뽑기로 했다.

 

방역 인력으로 참여하기를 원하는 사람은 시·군·구별(일부 시·군·구 미참여)로 이달 중에 공지하는 채용공고를 참고해 신청하면 된다. 신청자 중에서 관광업계 실직자 또는 휴직자 등을 우선 선발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관광지 방역에 더욱 힘쓰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의 일자리 위기 극복을 돕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달이 뜨는 강’ 김소현, 나인우와 추억 담긴 목각 인형 바라보며 깊은 고민 '가슴 먹먹'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