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용산기지 남쪽 출입문·도로 등 5만1000㎡ 추가 반환

203만㎡ 중 30% 반환 완료

정다운 기자 | 기사입력 2022/06/06 [06:59]

용산기지 남쪽 출입문·도로 등 5만1000㎡ 추가 반환

203만㎡ 중 30% 반환 완료

정다운 기자 | 입력 : 2022/06/06 [06:59]

용산기지 남쪽지역  5만1000㎡ 규모 부지가 반환됐다.

 

정부는 3일 용산기지 남쪽지역(숙소, 학교, 야구장 등) 내 도로와 인근 출입문 일대가 주한미군으로부터 반환됐다고 밝혔다.

 

▲ 용산기지 반환구역 위치도.  ©



정부는 지난해 7월 한미간 합의에 따라 올해 초까지 용산기지 50만㎡ 구역 반환을 추진해 왔다.

 

그 결과 지난 2월 및 5월에 총 53만3000㎡ 구역을 반환 받았다. 이번 반환부지를 포함해 전체적으로는 용산기지 203만㎡ 가운데 63만 4000㎡를 반환받았으며 기지 전체 면적의 30% 수준이다.

 

정부는 앞으로도 용산기지 잔여구역과 미반환기지 반환에 더욱 진전된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범정부 차원의 논의 및 미측과의 협의를 계속해 나가기로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달이 뜨는 강’ 김소현, 나인우와 추억 담긴 목각 인형 바라보며 깊은 고민 '가슴 먹먹'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