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편집 2018.08.17 [09:04]
연예
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제7회 2018대한민국모범기업인대상 공모안내
제6회 2018대한민국창조문화예술대상 공모안내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나눔뉴스 광고센터
사업제휴안내
회사조직도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연예 > 방송TV
연예
방송TV
‘복면가왕’ 피라미드맨=김재우&오키동키=셔누&꽃순이=주결경&메달사냥꾼=강성진! 미스터리 서클-곰주-딸기소녀-성화맨, 레드마우스에 도전
기사입력: 2018/01/28 [08:30] ㅣ 최종편집: 나눔뉴스.
황성훈 기자
▲ 방송 캡처     © 황성훈 기자

[나눔뉴스=황성훈 기자] 복면가왕피라미드맨 정체는 김재우, 오키동키는 몬스타엑스 셔누, 꽃순이는 주결경, 메달사냥꾼은 강성진이이었다. 또 이들을 꺾은 미스터리 서클은 조권, 곰주는 심규선, 딸기소녀는 , 성화맨은 멜로망스 김민석으로 예상이 되고 있다.

 

21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68대 가왕 레드마우스에게 도전하는 8인의 복면가수들이 듀엣곡 대결을 펼쳤다.

 

그중 싸이의 나팔바지를 부른 피라미드맨미스터리서클은 단연 돋보이는 환상적인 호흡으로 모두를 춤추게 했다.

 

넘치는 흥과 기상천외한 고통 참기 개인기를 선보이며 밝은 웃음을 선물한 피라미드맨의 정체는 개그맨 김재우였다. 가면을 벗은 그는 가면을 벗고 돌아서는 감동의 3초를 아내에게 선물해주고 싶었다라며 수줍은 출연 계기를 고백해 다정다감한 사랑꾼의 면모를 보였다.

 

듀엣곡으로 하울, 제이의 ‘Perhaps love’를 부른 오키동키잠자는 곰주는 아름답게 어우러지는 화음으로 스튜디오를 가득 채웠다.

 

솔로곡 너뿐이야무대에서 감미로운 음색뿐만 아니라 수준급의 댄스 실력까지 여실히 선보인 오키동키의 정체는 차세대 글로벌 아이돌 몬스타엑스의 리더 셔누였다. 가면을 벗은 셔누는 세계적으로 한 획을 휙 긋는 몬스타엑스가 되고 싶다라며 당찬 출연 계기를 밝혀 박수를 받았다.

 

각자의 매력으로 스튜디오를 흠뻑 적신 나는 달라무대에도 시선이 집중되었다. 깨끗하고 맑은 음색으로 판정단들에게 산소 같은 목소리다등 호평을 받았지만 딸기소녀에 패해 아쉽게 탈락한 꽃순이의 정체는 전 아이오아이의 멤버이자 걸그룹 프리스틴의 주결경이었다.

 

누구도 예상치 못했던 중국 국적의 외국인 주결경의 등장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 가면을 벗은 주결경은 무대에서 완곡을 부를 기회가 없어서 보여드리고 싶었다”, “긍정적인 에너지를 드릴 수 있는 가수가 되고 싶다라며 환한 미소를 보여 판정단의 따뜻한 응원을 받았다.

 

마지막으로 깊은 감성으로 저음이 아주 좋다라는 호평을 받은 메달사냥꾼에게도 이목이 모였다. 수준급의 가창력과 넘치는 끼로 가수, 배우, 스포츠맨 등 여러 분야의 인물로 유추되었던 그의 정체는 무한 연기 스펙트럼을 자랑하는 28년차 배우 강성진이었다.

 

성화맨에 패한 강성진은 일상 속 자극이 필요해 복면가왕에 나오게 되었다”, “세 아이들이 보고 좋아했으면 좋겠다라며 가족들에 대한 따뜻한 애정을 고백했다.

 

한편 방송 이후 온라인상 많은 네티즌들은 복면가왕미스터리 서클=조권, 곰주=심규선, 딸기소녀=시크릿 송지은, 성화맨=멜로망스 김민석으로 예상했다. 또 레드마우스는 선우정아로 추측하고 있다.

 

5연승을 향해 질주하는 마성의 가왕 레드마우스그리고 그녀의 독주를 막을 4인의 무대는 28일 일요일 오후 450MBC ‘복면가왕에서 방송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박수진 “그 배에서 아기 나온 거 맞나요?”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나눔뉴스 광고센터사업제휴안내회사조직도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 기사검색

제호 : 나눔뉴스 / 등록번호 서울아00383 / 등록일자 : 2007년6월14일 / 회사명칭 : (주)나눔뉴스 / 회장 편집인: 최종옥ㆍ발행인: (주)나눔뉴스 박윤숙 / 발행소(주소) : 서울시동작구서달로12가길19(흑석동 2층) / 발행일자: 2007년 06월1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종옥 / 사업자등록번호 108-86-01573 / 통신판매업신고 제19-5494 / 관리대표자 광고 및 사업제휴 이메일 / cjo57@nanumnews.com /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사진 등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주식회사 나눔뉴스 총괄사업본부(행사와 사업제휴 및 광고문의) 전화 02-713-3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