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편집 2018.09.20 [19:01]
연예
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2018세계평화언론대상/세계문화예술교류대상 공모
2018 대한민국우수상품대상 공모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나눔뉴스 광고센터
사업제휴안내
회사조직도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연예 > 스타소식
연예
스타소식
MBC ‘무한도전’ 박명수-정준하, 설악산서 최행호 PD향해 구직 열정 폭발! 그 결과는? 궁금증 UP!
기사입력: 2018/03/31 [22:33] ㅣ 최종편집: 나눔뉴스.
황성훈기자
[나눔뉴스=황성훈기자]‘무한도전’ 박명수-정준하가 설악산에서 구직 열정을 폭발시킨 모습이 포착됐다. 박명수-정준하가 둘만의 설악산 등반을 한 가운데, 이들이 '무한도전'의 후속 프로그램을 맡은 최행호 PD에게 전화를 걸어 한마음 한뜻으로 다시 한번 사심을 표출했다고 전해져 과연 그에게 어떤 대답을 들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     © 나눔뉴스 편집국

 

또한 하하의 비몽사몽 첫 수면 내시경 검사 모습과 교단에서 인생 수업을 펼친 모습도 공개될 예정으로 보고 싶다 친구야!’의 마지막 이야기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오늘(31) 오후 610분 방송되는 MBC 리얼버라이어티쇼무한도전’(기획 김태호 / 연출 임경식, 김선영, 정다히 / 작가 이언주)에서는 박명수-정준하-하하-양세형의 보고 싶다 친구야!’ 미션 수행 현장이 공개된다.

 

지난 주 실시간 생중계를 통해 박명수와 정준하의 설악산 등반 모습이 깜짝 공개됐는데, 이때 박명수는 최행호 PD의 행방을 물으며 새 직장(?)에 대한 욕심을 뿜어내 폭소를 안겨줬다. 방송 말미에는 이들이 실제로 최행호 PD와 통화를 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그 결과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공개된 사진 속 박명수가 잇몸 만개 웃음을 짓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이는 박명수-정준하와 최행호 PD의 통화 현장이 포착된 것. 제작진에 따르면 박명수는 최행호 PD에게 부담 갖지마~ 준하와 나는 준비가 돼 있어~”라며 돌직구 사심을 방출했다고. 이를 들은 최행호 PD는 박명수와 정준하의 밑도 끝도 없는 애정공세에 과연 어떤 대답을 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런 가운데 두 사람은 본격적인 설악산 등반에 앞서 소원성취 기왓장에 남다른 소감을 남기는가 하면, 정준하가 가져온 도시락을 함께 나눠 먹고 이제껏 서로에게 말하지 못했던 진심을 전하며 우정꽃을 활짝 피웠다고. 사진 속 뜨거운 포옹을 나누는 하와 수의 모습이 현장의 훈훈한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해준다.

 

이어 병원 침대에 누워 있는 하하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하하가 생애 첫 수면 내시경을 받은 직후의 모습으로 이때 무한도전멤버들의 이름을 대보라는 간호사의 질문을 받은 그가 과연 제대로 대답을 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하하는 건강검진에 이어 많은 학생들 앞에서 진솔한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 놓으며 인생 수업을 펼쳤다고 전해져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박명수-정준하-하하의 보고 싶다 친구야!’ 미션 수행 모습은 또 어떤 웃음과 감동을 선사해줄지 오늘(31) 방송되는 무한도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재석-박명수-정준하-하하-양세형-조세호 등 여섯 멤버와 함께한무한도전 13년 동안 좌충우돌한 도전을 통해 진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 왔다.

 

한편 '무한도전' 후속으로는 최행호 PD가 맡는 음악 퀴즈쇼 콘셉트의 새 예능프로그램이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MBC ‘무한도전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박수진 “그 배에서 아기 나온 거 맞나요?”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나눔뉴스 광고센터사업제휴안내회사조직도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 기사검색

제호 : 나눔뉴스 / 등록번호 서울아00383 / 등록일자 : 2007년6월14일 / 회사명칭 : (주)나눔뉴스 / 회장 편집인: 최종옥ㆍ발행인: (주)나눔뉴스 박윤숙 / 발행소(주소) : 서울시동작구서달로12가길19(흑석동 2층) / 발행일자: 2007년 06월1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종옥 / 사업자등록번호 108-86-01573 / 통신판매업신고 제19-5494 / 관리대표자 광고 및 사업제휴 이메일 / cjo57@nanumnews.com /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사진 등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주식회사 나눔뉴스 총괄사업본부(행사와 사업제휴 및 광고문의) 전화 02-713-3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