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편집 2019.04.25 [15:02]
연예
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제8회 2019대한민국모범기업인대상 공모안내
제7회 2019대한민국창조문화예술대상 공모안내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나눔뉴스 광고센터
사업제휴안내
회사조직도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연예 > 방송TV
연예
방송TV
노유정 “잘 지내요”
기사입력: 2019/04/03 [23:41] ㅣ 최종편집: 나눔뉴스.
황성훈 기자
▲ 사진 : TV조선     © 황성훈 기자

[나눔뉴스=황성훈 기자]노유정이 화제다.

 

3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는 이혼 후 당당히 홀로서기에 성공한 방송인 노유정의 인생 이야기가 공개됐다.

 

MBC 특채 코미디언으로 데뷔, 연기자와 리포터로 활동을 하던 방송인 노유정. 2015년 이혼을 발표 후 방송 활동이 끊기며 그녀는 수산시장 아르바이트로 생계를 유지해나가는 모습을 보여줘 많은 이들에게 안타까움을 샀다. 그녀는 당시 방송을 보고 부모님이 찾아오셨다. 돈봉투를 건네셨지만 끝내 그 도움을 받을 수 없었다고 후일담을 전했다.

 

현재 그녀는 반지하에서 지상층으로 거처를 옮기고, 수산시장 아르바이트 대신 고깃집 월급사장이 돼 한층 활기찬 하루하루를 보내는 일상을 공개했다. 그녀는 후배한테 연락을 받았다. 가게 2호점을 오픈하게 됐는데 맡아 달라고 하더라. 제가 대표이긴 하지만 결국은 월급을 받는 사장이다고 처음에 주변 상인들 사이에서 무성한 소문에 휩싸였음을 고백했다.

 

이혼하고 남자를 만나 강남에 가게를 차려줬다”, “시장에 있던 사람이 여기에 왜 있어요?”, “무슨 돈을 가게를 차렸어요?”라며 주변 상인들과 가게를 찾는 손님들에게 오해를 받기도 했던 것. 하지만 그녀는 특유의 친화력으로 오해를 풀고 좋은 이웃으로 지내며, 가게의 매출도 순항 중이라고 말했다.

 

또 그녀는 인생의 멘토로 생각하는 선배 코미디언 김병조를 찾아갔다. 김병조는 방송을 통해 안타까운 소식을 보고 가슴이 아프더라라고 말하고, 노유정은 선배님(김병조)을 찾아가 힘을 얻고 싶었지만 내 모습이 초라해 결국 찾아 뵙지 못했었다고 털어놓았다. 김병조는 좋은 경험이라 생각하고 주위 사람들에 대한 원망을 하지 말라그동안 네가 겪은 희로애락은 지혜로 농축됐을 것. 강연을 한번 해보는 것은 어떨까라며 권유하기도 했다.

 

노유정은 한때는 죽고 싶을 만큼 괴로운 인생이었지만, 지금은 너무 살고 싶다고 전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박수진 “그 배에서 아기 나온 거 맞나요?”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나눔뉴스 광고센터사업제휴안내회사조직도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 기사검색

제호 : 나눔뉴스 / 등록번호 서울아00383 / 등록일자 : 2007년6월14일 / 회사명칭 : (주)나눔뉴스 / 회장 편집인: 최종옥ㆍ발행인: (주)나눔뉴스 박윤숙 / 발행소(주소) : 서울시동작구서달로12가길19(흑석동 2층) / 발행일자: 2007년 06월1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종옥 / 사업자등록번호 108-86-01573 / 통신판매업신고 제19-5494 / 관리대표자 광고 및 사업제휴 이메일 / cjo57@nanumnews.com /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사진 등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주식회사 나눔뉴스 총괄사업본부(행사와 사업제휴 및 광고문의) 전화 02-713-3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