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편집 2019.12.12 [00:01]
연예
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한류미술대전 입상자 명단 공지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나눔뉴스 광고센터
사업제휴안내
회사조직도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연예 > 방송TV
연예
방송TV
tvN '유령을 잡아라' 문근영-김선호, 데칼코마니 반달 눈웃음 포착! 촬영장 비하인드 공개
기사입력: 2019/11/30 [21:09] ㅣ 최종편집: 나눔뉴스.
최미령기자
[나눔뉴스=최미령 기자]tvN ‘유령을 잡아라속 지하철 사건만큼 빵빵 터지는 문근영-김선호-정유진-기도훈의 4()케미가 보는 이의 시선을 절로 강탈한다.

 

tvN 월화드라마유령을 잡아라’(연출 신윤섭/극본 소원-이영주/제작 로고스필름/기획 스튜디오드래곤) 고유(고지석+유령)커플문근영-김선호의 심쿵 터지는 케미가 연일 입소문을 유발하고 있다. 그런 가운데 문근영-김선호-정유진-기도훈의 돈독한 케미로 빛나는 촬영장 뒷모습이 포착, 시청자들로 하여금 제세동기를 절로 외치게 만들고 있다.

 

우선 앓다 죽을 고유커플이라는 애칭을 만들어낼 만큼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문근영-김선호의 투샷이 설렘을 폭발시킨다. 판박이처럼 닮은 반달 눈웃음에서 달달함이 쏟아져 나오는 가운데 두 사람의 지난 방송에서 애틋한 포옹으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바 있다. 특히 김선호는 문근영에 대한 걱정에 그 몰래 밤새 보초를 서며 문근영을 지키고, 문근영은 김선호의 섬 발령 소식에 경찰청장 송옥숙과 그의 복귀를 놓고 거래하는 등 서로밖에 모르는 문근영-김선호의 모습이 고유커플의 오늘부터 1을 향한 시청자들의 응원으로 이어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문근영-기도훈의 꽁냥스러운 투샷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극 중 유령을 향한 김우혁의 직진모드를 엿보게 하듯 문근영은 기도훈의 뜨거운 눈빛에 입꾹꾹 미소로 화답하고 있다. 또한 이야기 꽃을 피우며 얼굴 가득 함박 웃음을 터트리는 김선호-기도훈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 중 유령을 사이에 두고 멍뭉미와 티격태격을 오가는 극과 극 브로맨스를 폭발시키고 있는 두 사람은 함께 하는 것만으로도 훈훈함을 절로 풍기고 있다.

 

더불어 심각한 표정의 기도훈 옆에서 고개를 갸웃거리는 정유진의 귀여운 모습은 극 중 하마리와는 정반대의 사랑스러움으로 눈길을 끈다. 극 중 사건 수사에 앞서 누구보다 깐깐하고 엄격한 광수대 팀장이지만 후배의 의견도 흘러 듣지 않고 포용할 줄 아는 선배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앞으로의 활약과 선·후배 케미를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이처럼 카메라 밖에서 더욱 케미 터지는 문근영-김선호-정유진-기도훈의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극 중 더욱 달콤해질 고유커플의 쌍방 로맨스는 물론 지하철 유령의 실체를 쫓는 네 사람의 수사 활약에 대한 기대를 더욱 극대화시킨다.

 

한편 tvN ‘유령을 잡아라첫차부터 막차까지, 시민들의 친숙한 이동 수단 지하철을 지키는 지하철 경찰대가지하철 유령으로 불리는 연쇄살인마를 잡기 위해 사건을 해결해가는 상극콤비 밀착수사기.유령을 잡아라’ 13화는 122() 9 30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 = tvN ‘유령을 잡아라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나눔뉴스 광고센터사업제휴안내회사조직도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 기사검색

제호 : 나눔뉴스 / 등록번호 서울아00383 / 등록일자 : 2007년6월14일 / 회사명칭 : (주)나눔뉴스 / 회장 편집인: 최종옥ㆍ발행인: (주)나눔뉴스 박윤숙 / 발행소(주소) : 서울시동작구서달로12가길19(흑석동 2층) / 발행일자: 2007년 06월1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종옥 / 사업자등록번호 108-86-01573 / 통신판매업신고 제19-5494 / 관리대표자 광고 및 사업제휴 이메일 / cjo57@nanumnews.com /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사진 등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주식회사 나눔뉴스 총괄사업본부(행사와 사업제휴 및 광고문의) 전화 02-713-3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