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18 어게인' 김유리, 지성+미모 다 갖춘 다정다감 담임교사 변신!

정다운기자 | 기사입력 2020/08/28 [10:24]

'18 어게인' 김유리, 지성+미모 다 갖춘 다정다감 담임교사 변신!

정다운기자 | 입력 : 2020/08/28 [10:24]

 

배우 김유리가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을 통해 지성과 미모를 모두 갖춘 다정다감한 교사로 변신한다.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제작 JTBC스튜디오)은 이혼 직전에 18년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를 그린다. 드라마 ‘고백부부’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하병훈 감독이 JTBC로 이적한 후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유리는 극 중 한 순간에 리즈시절의 몸으로 돌아간 18세 홍대영(이도현 분)의 담임교사 ‘옥혜인’ 역을 맡았다. 이에 그는 청순하고 참한 매력과 학생들을 진심으로 아끼는 다정한 선생님의 면모로 따스함을 전파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김유리의 스틸이 첫 공개돼 이목이 집중된다. 김유리는 화이트 컬러 의상에 단정한 귀걸이로 포인트를 준 단아하고 화사한 비주얼로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특히 교실의 교탁 앞에 서서 부드러운 미소를 띤 그의 청순한 자태가 교실을 더욱 환하게 밝히는 듯 하다.

 

이와 함께 김유리는 병원에 입원한 학생 노정의(홍시아 역)의 곁을 지키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몸을 숙여 노정의와 눈을 맞추고 등을 어루만지는 따스한 손길에서 노정의를 향한 김유리의 애정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이에 김유리가 그 누구보다 학생들을 아끼는 담임교사 ‘옥혜인’으로 분해 어떤 매력을 발산할지 기대감이 증폭된다.

 

JTBC ‘18 어게인’ 제작진은 “김유리는 극 중 이도현과 노정의의 담임선생님으로 분해 학생들과 케미스트리를 뿜어내는 것은 물론, 자신을 짝사랑하는 김강현(고덕진 역)과 뜻밖의 케미를 형성해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의 매력과 활약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JTBC 새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은 오는 9월 첫 방송된다.

 

<사진> JTBC ‘18 어게인’ 제공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달이 뜨는 강’ 김소현, 나인우와 추억 담긴 목각 인형 바라보며 깊은 고민 '가슴 먹먹'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