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편집 2021.04.06 [13:32]
연예
스타소식
방송TV
스타화보
한류문화공헌대상 공모접수
한류문화원 특별초대전
회원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나눔뉴스 광고센터
사업제휴안내
회사조직도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연예 > 스타소식
광고
연예
스타소식
‘오! 주인님’ 이민기♥나나, 티격태격과 심쿵 사이 ‘역시 동거로맨스’
기사입력: 2021/04/01 [11:44] ㅣ 최종편집: 나눔뉴스.
정다운 기자

 

‘오! 주인님’ 이민기와 나나의 본격적인 동거가 시작됐다.

 

3월 31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연출 오다영/제작 넘버쓰리픽쳐스) 3회에서는 한비수(이민기 분)와 오주인(나나 분)의 본격적인 동거가 시작됐다. 동거 전에도 그랬듯, 동거 후에도 두 사람은 자꾸만 부딪히며 티격태격했다. 하지만 문득문득 서로에게 심쿵하는 순간도 생겼다. 티격태격과 심쿵 사이. 동거 로맨스의 재미가 꽉 채워진 60분이었다.

 

동거 계약서를 작성한 한비수와 오주인. 그러나 한 집에 살기에 두 사람은 너무도 달랐다. 모든 것을 줄 맞추고 정리해야 직성이 풀리는 한비수와 달리 오주인은 집에서 킥복싱을 연습하는 등 소탈했다. 이 같은 두 사람의 극과 극 성격이 제대로 보인 것이 ‘문’이다. 한비수는 서랍은 물론 오주인의 방문이 열려 있는 것조차 참지 못했다. 오주인은 그런 한비수를 의아하게 생각했다.

 

그러나 부딪히기만 한다면 동거 로맨스가 아닐 터. 한비수와 오주인은 서서히 서로 신경 쓰고 걱정하기 시작했다. 오주인은 한비수를 위해 도시락을 주문하고, 한비수가 허리 아픈 것을 걱정해 파스를 두고 갔다. 한비수도 오주인이 엄마를 걱정해 붙여둔 포스트잇 메모를 깔끔하게 코팅해 두거나, 오주인 앞에서 아무렇지 않게 환자의 가족이 겪는 고충을 말하는 사람에게 독설을 날렸다.

 

그런 두 사람의 동거에 예상 못한 변수가 발생했다. 요양원에 머물고 있는 오주인의 엄마 윤정화(김호정 분)가 3일 동안 오주인의 집에 머물기로 한 것. 한비수는 오주인과 윤정화를 위해 3일 동안 한옥에서 나가기로 했다. 그러나 한비수는 장소가 바뀌면 글이 안 써지는 타입. 기막힌 아이디어를 떠올린 한비수는 결국 늦은 밤 오주인 모녀가 있는 한옥집에 몰래 들어가 작업을 시작했다.

 

다음 날 아침. 밤을 꼴딱 새우고 만족스러운 대본을 완성한 한비수와 놀란 오주인 앞에 잠에서 깬 윤정화가 나타났다. 이어 윤정화는 한비수를 “여보!”라고 불렀다. 윤정화가 한비수를 자신의 죽은 남편으로 착각한 것. 당황한 한비수, 오주인의 모습을 끝으로 ‘오! 주인님’ 3회는 마무리됐다.

 

깜짝 엔딩과 함께 눈길을 끈 것은 오주인의 남사친 정유진(강민혁 분)의 등장이다. 파리에서 돌아온 정유진은 오주인에게 바로 연락했지만, 자신이 서울에 있음을 밝히지 않았다. 정유진은 오주인을 사이에 두고 한비수와 연적이 되는 인물. 그가 어떻게 오주인 앞에 나타날지, 그의 등장으로 시작될 본격적인 삼각 로맨스는 어떤 설렘을 선사할지 ‘오! 주인님’ 4회가 더욱 기대된다.

 

한편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 4회는 4월 1일 목요일 오늘 밤 9시 20분 방송된다. ‘오! 주인님’은 IQIYI International에서 방송과 동시에 전세계 서비스하며, 각 회 별로 방송 직후 볼 수 있다. 해외 유저는 IQ.com를 접속하거나 애플스토어 또는 구글플레이를 통해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아 iQIYI International이 제공하는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사진제공 = MBC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 캡처

[나눔뉴스=정다운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나눔뉴스 광고센터사업제휴안내회사조직도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 기사검색
광고
제호 : 나눔뉴스 / 등록번호 서울아00383 / 등록일자 : 2007년6월14일 / 회사명칭 : (주)나눔뉴스 / 회장 편집인: 최종옥ㆍ발행인: (주)나눔뉴스 박윤숙 / 발행소(주소) : 서울시동작구서달로12가길19(흑석동 2층) / 발행일자: 2007년 06월1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종옥 / 사업자등록번호 108-86-01573 / 통신판매업신고 제19-5494 / 관리대표자 광고 및 사업제휴 이메일 / cjo57@nanumnews.com /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사진 등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기사나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 주식회사 나눔뉴스 총괄사업본부(행사와 사업제휴 및 광고문의) 전화 02-713-3535